메디톡스코리아, 차세대 보툴리눔 톡신 제제 '뉴럭스' 허가 신청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31 17:26
신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뉴럭스’가 출시를 위한 최종 단계에 들어섰다. 메디톡스 계열사 메디톡스코리아는 식품의약품안전처(MFDS)에 미간주름 개선을 적응증으로 신규 톡신 제제 뉴럭스(MBA-P01)의 품목허가를 신청했다고 31일 밝혔다.

메디톡스 본사 전경 / 메디톡스
회사 측에 따르면 뉴럭스는 ‘MBA-P01’의 공식 제품명으로 새로움(NEW)과 빛의 세기를 나타내는 ‘럭스(LUX)’가 결합돼 ‘새로운 빛’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차세대 보툴리눔 톡신 제제 ‘뉴럭스’는 개선된 최신 공정을 적용해 불순물에 의한 오염 가능성을 낮춘 것이 특징이다. 균주 배양 과정에서 비동물성 배지만 사용했으며, 화학물질 처리 과정을 원천 배제해 독소 단백질의 변성을 최소화했다.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개발된 ‘뉴럭스’는 2020년 9월 호주에서 임상 2상을 마쳤으며, 4월
3상 임상시험에서 유효성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주희석 메디톡스코리아 대표는 "이번 허가 신청으로 차세대 톡신 제제 ‘뉴럭스’의 출시가 최종 단계에
들어섰다"며 "뉴럭스의 성공적인 시장 진입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 글로벌 톡신 시장을 석권하 는 게임 체인저로 성장시킬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해외 국가별 허가 획득과 추가 적응증 확보를 위 한 임상시험도 신속히 진행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동명 기자 simal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