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FNF, 다문화가정 어린이와 함께 전통체험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김보미
입력 2009.04.15 11:39

 


한식
브랜드 대상FNF(대표 : 이문희) 종가집이  다문화가정 지원단체인 ‘이주여성
사랑방’과 함께 ‘종가집 전통 문화 나눔 마당’을 운영한다.


 


오는
17일(금)을 시작으로 매월 1회씩 진행되는 본 프로그램은 매회 약 40여명의 다문화가정
가족과 함께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대상FNF 종가집 김치공장 견학을 비롯, 횡성 인근의
다양한 전통 문화를 체험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참여자들은
행사당일 아침 서울에서 출발,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종가집 김치공장’을 견학하고
체험 시간을 갖는다. 또 인근의 ‘장송모 도자연구원’에서 도자기 빚기 체험에 참여한
후 ‘우리별 천문대’에서 저녁 식사 후 별자리를 관측하는 체험으로 마치게 된다.


 


이번
행사는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에게 우리 전통의 맛과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했으며 모든 비용은 대상FNF 종가집이 부담한다.


  


대상
FNF 관계자는 “문화적 차이나 사회적 편견 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에게 한국의 전통 식문화를 중심으로 대한민국 문화의 이해를 돕고자 마련됐다”며
“향후 꾸준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체계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다나와 김보미 기자 / poppoya4@danawa.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