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인터넷, 게임개발사 '호프아일랜드' 인수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11.29 11:52 | 수정 2010.11.29 11:55

 


CJ인터넷(대표이사
남궁 훈)이 온라인게임 개발회사 GH호프아일랜드(대표 정운상, 이하 호프아일랜드)를
인수한다.


 


CJ인터넷은 호프아일랜드
지분 49.2%, 1,935,484주를 신주발행 방식으로 경영권을 포함해 약 150억원에 인수하며,
최종적으로는 현재 전환상환우선주로 되어있는 기존의 벤처캐피탈 지분까지 포함해
총 53%의 지분을 취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인수로 CJ인터넷은
호프아일랜드의 1대 주주가 되며, 호프아일랜드는 CJ인터넷의 자회사로 편입하게
된다.


 


호프아일랜드는 게임하이의
자회사로 MMORPG 및 웹게임 등 총 5개 게임을 개발 중이다. CJ인터넷은 호프아일랜드
인수로 기존 자회사인 CJIG, 애니파크, 씨드나인게임즈, 마이어스게임즈와 함께 자체
개발력을 확보, 게임명가로의 이름을 더욱 확고히 나갈 계획이다.


 


 


IT조선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