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 긴장해" 천룡기, 무협 액션 게임 기준 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2.09.11 10:33 | 수정 2012.09.11 11:15

 


'천룡기'는 어떤
게임인가?


 


초대형 액션 무협
'천룡기'는 위메이드의 기획과 그래픽, 기술력을 총망라해 개발된 MMORPG로 오는
20일 1차 비공개 테스트를 앞두고 있다.


 


'미르의 전설', '창천온라인'
등 개발 노하우와 솔루션을 집대성한 액션 무협 MMORPG '천룡기'는 무협이란
코드가 지닌 복잡다단한 인물관계의 치밀한 구성 및 특징, 풍부한 색채를 게임으로
표현해내며, 마치 무협영화를 보고 난 듯한 쾌감과 신비감을 선사할 계획이다.


 



 


이 게임은 ▲기존
온라인게임에서 볼 수 없었던 강력한 액션성과, ▲무협소설에서 느낄 수 있는 등장인물들과의
교류, 인연, 기연 등 인과관계에 의해 진행되는 치밀하고 유기적인 구성, ▲엄청난
스케일을 자랑하는 ‘연환무공’ 등 환상적인 판타지 무협의 세계로 이용자들을 안내한다.


 


특히, 단축키를 통해
초식을 차례대로 사용해 필살기를 완성한 후 강한 위력을 발휘 할 수 있는 '천룡기'의
백미 ‘연환무공’은 무협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는 액션성과 전투 패턴의 재미를 가지고
있다.


 



 


여기에 ‘협객’,
‘술사’, ‘검객’, ‘도사’ 4종의 직업으로 무장한 남녀캐릭터와 ‘문파’라는
세력에 속해 경쟁하며 성장하는 등 게임 속 안에 다양한 커뮤니티 요소를 갖추고
있다.


 


이 밖에 고유 직업과
무관한 다양한 세력의 직업 군에 소속될 수 있는 ‘제조 직업시스템’과 이용자의
모든 발자취와 경험을 기록하고 남기는 ‘위업 & 도감 시스템’ 등 앞으로 정통
무협 MMORPG의 기준을 제시할 게임으로 항해(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천룡기' 시나리오


 


아주 오래 전, 중원에
드리운 어둠에 맞서 싸우기 위해 모든 무림인들이 뜻을 모아 한 명의 영웅에게 '천룡기'라
불리는 맹세의 깃발을 바쳤고, 그 영웅이 무림사에 유래가 없던 무림맹주가 되어
강호백팔룡을 이끌고 악의 무리들을 물리쳐 평화를 되찾았다.


 


그러나 다시 또 수백
년의 세월이 흘러, 마신들의 재차 발호로 다시금 난세가 도래했다. 현재 강호는 칠정오사삼가(七正五邪三家)로
대표되는 문파들로 분열되어 반목과 대립을 일삼을 뿐, 서로 힘을 합치려 들지 않는다.


 


만약 어떤 이가 있어
잊혀진 영웅의 보검, 천룡검를 되찾는다면 옛 맹세에 따라 마땅히 온 무림의 맹주가
될 것이다.


 


난세를 종식시킬
천룡대협이 되어 강호백팔룡을 이끌고 중원을 종횡할 자 그 누구인가?


 



 


 


'천룡기' 캐릭터
소개


 


■ 협객


빠르고 민첩한 정의의
암살자. 재빠르게 일격 필살의 공격을 가하고 빠지는 것이 협객의 큰 장점이다. 쌍검을
무기로 하는 협객은 날렵하고 민첩한 공격으로 재빠른 연속기를 시전해, 은신을 통해
적에게 몰래 접근한 후 치명적인 공격을 가한다.


 



 


■ 술사


술법을 이용한 원거리
공격에 유리한 자연의 지배자. 부채와 지팡이를 사용해 강력한 원거리 술법 공격으로
적을 제압한다. 원거리에서 선공 우위를 점하고, 폭발적인 타격을 입힐 수 있는 공격자로,
바람과 땅의 힘을 이용해 자신의 뜻대로 운행이 가능하다.


 



 


■ 도사


다양한 버프를 이용해
아군을 지원하는 영혼의 치유사이자 소환수다. 검과 악기를 무기로 사용하여 신비로운
음률로 생명을 치유하고 마를 내쫓는 동시에 악기 속에 숨겨진 날카로운 검으로 유연한
공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 검객


힘과 방어력이 높고
데미지가 쌓일수록 강해지는 투혼의 불멸자. 거대 무기를 이용해 불굴의 투지와 강인한
체력으로 동료들을 보호하며 적들을 무력화시키는 박력있는 캐릭터다. 전장에서 가장먼저
돌진해 적들을 혼란에 빠뜨린 후 동료를 보호하며, 강인한 체력과 높은 방어력을
바탕으로 한 안정적인 전투능력이 큰 강점.


 



 


'천룡기' 문파


 


'천룡기'는 무협적인
요소를 바탕으로 여러 개의 문파 단위의 세력으로 나눠지는 구조를 가지고 있다.


 


이용자들은 스스로
창조한 문파 세력간의 대립 구도를 취하며 서로 경쟁하며 성장하게 되고, 게임 내
NPC(논 플레이어 캐릭터)가 중심이 되는 ‘7대문파’, ‘5대사파’, ‘3대사가’와
교류도 가능해 게임 내 커뮤니케이션의 중심이 되는 구조가 될 예정이다.


 


궁극적으로는 문파
대 문파, 여러 문파간의 전투는 스포츠리그와 같은 형태의 전투의 모습으로 게임의
재미를 극대화했다.


 



 


'천룡기' 무공


 


'천룡기' 캐릭터들이
사용하는 액션(무공)은 무협적인 느낌을 충실하게 표현해 주는 기술들로 구성됐다.
그중 모든 캐릭터들은 공통무공으로 운기조식, 경공술, 탄보를 사용할 수 있다.
‘운기조식’을 써서 소모된 체력과 내력을 회복하거나, ‘경공술’을 사용해 지역의
곳곳을 빠르게 이동하고, ‘탄보’라는 보법을 써서 적의 공격을 피하거나 유리한 위치로
재빨리 이동할 수 있다.


 


직업 특징에 따라
다양한 ‘공격 무공’을 가지고 있는데, ‘공격 무공’들은 ‘일반무공’과 ‘연환무공’으로
분류된다.


 



 


‘일반무공’중 일부
무공들은 상황에 따라 쿨 타임을 무시하고 같은 무공을 연속해서 사용할 수 있다. 대신
연속 시전의 경우에는 쿨 타임이 늘어나는 패널티를 받게 되지만, 이를 통해 찬스가
왔을 때 주력 무공을 연결해 난타하는 쾌감을 느낄 수 있다.


 


‘연환무공’은 게임
내에서 기연을 만나거나, 세력과 문파에 소속된 NPC들과의 친분 및 주화입마 같은
시련을 견뎌내는 등 다양한 경로로 얻을 수 있는 것이 특징. 무공 단축키를 연속으로
눌러서 초식을 차례대로 사용하는 특수한 타입의 무공으로, 최후의 초식까지 연계시켜
필살기를 완성하면 진정한 ‘연환무공’을 사용할 수 있다.


 


'천룡기' 핵심시스템은?


 


■ 제조 직업 &
세력 시스템


 


게임을 처음 시작하는
지역 ‘완현’을 지나고, 약 15레벨 정도가 되면, 대도시 ‘낙양성’에서 처음으로
제조직업을 가질 수 있다.


 


제조직업은 무구장인
/ 방어구장인 / 요리사 / 의원 4가지가 있고, 이용자들의 취향과 필요에 따라 한가지
직업군을 선택하면 된다. 또한, 20레벨이 되면 신장, 흑협 두 개의 세력을 체험해
본 후 자신에게 맞는 세력을 선택할 수 있고, 각 세력마다 경험치나 데미지 증가
등의 버프 효과가 제공된다.


   


■ 위업 & 도감
시스템


 


'천룡기'는 플레이어가
남긴 모든 발자취가 기록된다. 이 기록들은 전적과 업적 시스템을 통해 관리되며,
그 중에서도 특수한 업적들을 달성하면 ‘위업’을 달성한 것으로 인정되어 커다란
보상을 얻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서버
내의 누구보다도 먼저 강력한 보스 몬스터를 처치한다면 커다란 명예와 함께 여러
가지 혜택을 누릴 수 있는데, 무공을 강화할 수 있는 심득 포인트를 추가 획득 혹은
그 자리에서 레벨이 바로 상승해 버리는 등의 다양한 형태의 이익을 얻을 수 있다.


 



  


또한, ‘도감’이라는
시스템에는 모든 경험들을 기록할 수 있는데, 이 ‘도감’의 한 장을 모두 채운다면,
어떤 지역의 특산물과 채집물들을 종류별로 모두 획득하거나, 낚시를 통해 모든 물고기들을
종류별로 잡는다는 등의 특별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위업’과 ‘도감’
시스템을 이용해, 게임의 가장 기본이 되는 사냥과 퀘스트 뿐만 아니라, 채집, 제조,
거래, 강화, 낚시 등 다른 여러 가지 방법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다.


 


■ 인연 시스템


 


무협 소설에서 맛
볼 수 있는 인간관계를 통한 독특한 성장의 재미를 체험할 수 있는 시스템. 이용자들은
각 세력 별 주요 NPC와의 인맥관리를 통해서 친분을 쌓고, 함께 미션을 수행하거나
성장에 필요한 귀중한 무공을 전수받는 등 다양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특히 ‘무공’을
얻기 위해서는 등장 인물들과 인연을 맺는 것은 필수 사항.


 


중요한 NPC와 기연을
맺기도 하고 시련을 당하는 등 여러가지 상황을 겪어가며 더욱 강하게 성장 가능하다.
인연시스템을 통해 이루어지는 인맥관리로 유저가 선택할 수 있는 이벤트들이 꾸준히
발생해 퀘스트 이외에 즐길만한 요소를 무한 확장했다.


 


반복, 수행, 기연,
시련 등 특정 세력의 NPC와의 친밀도가 쌓일수록 새로운 NPC와의 관계가 형성돼,
다양한 임무를 지속적으로 부여 받아 즐길 수 있다.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