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동 아웃도어 '블랙야크 키즈' 론칭‥백화점 단독매장 운영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효정
입력 2013.08.20 13:27 | 수정 2013.08.20 13:58

 


블랙야크(대표 강태선)가
아웃도어 업계 최초로 유아동 전용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 키즈'를 론칭,
23일 청량리 롯데 백화점에 1호점을 오픈한다고 20일 밝혔다.


 



 


2011년 가을·겨울
시즌, 키즈라인을 처음 선보인 이후 첫 독자적인 유통채널을 구축하게 된 블랙야크는
연말까지 백화점 유아동 전문 매장 및 팝업 매장 10개와 숍인숍 매장 105개 등 전국
115개 매장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내년에는 백화점 유아동 전문 매장을
40개까지 늘리는 등 공격적인 영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블랙야크 키즈는
현재 3~7세를 메인 타깃으로 성인 아웃도어 스타일의 미니미 룩으로 상품 구성이
됐으며 기존보다 물량 및 디자인을 약 5배 늘려 작년 동기 대비 두 배 이상의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해 다운재킷 중
일부 제품에만 적용됐던 초등학교 고학년 사이즈를 내년부터는 전 제품에 적용, 타깃층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명호 블랙야크
상품기획본부 이사는 "아빠 육아 트렌드와 캠핑 문화 확산으로 키즈
전용 아웃도어에 대한 관심이 급속도로 늘고 있다”며 “향후 세련된 패밀리룩
연출을 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살리면서도 아웃도어 본연의 기능에 충실한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