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타쿠야 대타' 다케다 히로미츠, 장위안과 날선 신경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미디어잇2
입력 2014.10.24 23:49 | 수정 2014.10.25 09:44

 



▲27일
방송되는 JTBC '비정상회담'에서 타쿠야 대신 일본 배우 다케다 히로미츠가 출연한다.


(사진=JTBC
방송 캡처)


 


 


비정상회담에 다케다
히로미츠 출연 소식이 알려져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았다.


 


27일 방송되는 JTBC
'비정상회담'에 일본 콘서트 일정으로 참석하지 못한 타쿠야를 대신해 일본 배우
다케다 히로미츠가 참석했다.


 


'비정상회담' 녹화
스튜디오에서 다케다 히로미츠는 중국 대표 장위안과 미묘한 신경전을 벌였다.


 


다케다 히로미츠는
방송에서 "전부터 타쿠야와 아는 사이라서 프로그램을 1회부터 챙겨 봤다"고
밝혔다.


 


이어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는 “타쿠야가 그 동안 장위안에게 신세를 많이 졌다”라며 “나는
오사카 출신 상남자라서 타쿠야와는 성격이 다르다. 오늘 타쿠야의 복수를 하러 왔다”고
말해, 중국 대표 장위안을 향해 선제공격을 가했다.


 


장위안은 "사실
별로 신경 안 쓴다”라며 “왜냐하면 오늘이 지나면 다시 만날 일 없을 거다”라고
답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에 네티즌들은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 명량에 출연한 배우인가”,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 한중 미묘한 신경전 재미있다”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 못보던 배우인데 잘생겼다"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
이러다 고정 꿰 찰듯" "비정상회담 다케다 히로미츠, 타쿠야와 친한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