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디지털리마스터 버전 2월 국내 개봉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01.11 20:52 | 수정 2015.01.11 20:58
[IT조선 김형원] 일본 애니메이션계의 거장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디지털 리마스터 버전이 오는 2월 국내 개봉된다.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은 2001년 7월 20일, 첫 상영된 극장 애니메이션 작품으로 일본에서만 300억엔이 넘는 흥행수익을 기록한 히트 작품이다. 2015년 2월 국내 상영되는 디지털 리마스터 버전은 화질과 음질을 향상시킨 것이다.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