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틸시리즈, 게임에 최적화된 ‘라이벌 300’ 게이밍 마우스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1.21 10:07 | 수정 2016.01.21 11:02

[IT조선 노동균] 게이밍 주변기기 브랜드 스틸시리즈는 게이밍에 최적화된 고성능 센서를 탑재한 게이밍 마우스 ‘라이벌(Rival) 300’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라이벌 300(사진= 스틸시리즈)

라이벌 300 게이밍 마우스는 픽스아트(Pixart) PMW3310 옵티컬 센서를 채택해 빠르고 정확한 컨트롤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특히 하드웨어 가속 없이 50에서 최대 최대 6500CPI(Counts per Inch)까지 해상도 및 반응속도 설정이 가능하며, 50g의 가속에서 최대 200IPS(Inches per second)를 지원한다.

또한 스틸시리즈 엔진 3에 탑재된 이그잭트테크(ExactTech) 소프트웨어를 통해 CPI, 버튼, 매크로를 비롯해 폴링레이트(Polling Rate), 정밀 조준 설정을 위한 각도 스내핑 조정은 물론, 가속 및 감속 설정 등 개인 사용의 특성에 맞게 마우스를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다.

휠과 로고 부분에 있는 LED 듀얼 조명 영역은 개별적으로 1680만 컬러의 색상을 프로그래밍할 수 있어 게임이나 애플리케이션마다 각각의 프로필을 다른 컬러에 저장, 해당 프로그램을 실행할 때 어떤 프로필의 설정인지 확인 가능하다.

외관은 오른손 전용 인체공학 디자인에 직관적인 버튼 배치로 그립감을 높은 디자인을 적용했다. 오랜 시간 사용해도 땀이 차지 않도록 고안된 특수 코팅과 부드럽게 감싸 쥘 수 있는 독특한 소프트터치 페인트를 비롯해 편안하고 정확한 컨트롤을 위해 마우스 양쪽 측면에 고무 그립을 장착했다. 총 6개의 프로그램 가능한 설정 버튼은 사용자가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배치돼 있다.

이외에도 마우스 글라이드 재질은 고성능 PTFE 테프론 재질로 구성, 바닥 표면과의 마찰을 최소화해 더욱 빠르고 정확한 컨트롤을 지원한다.

노동균 기자 yesn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