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시삼십삼분, 감성 RPG ‘붉은보석2’ 모바일게임으로 공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5.11 13:54
PC 온라인 게임으로 큰 인기를 모았던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붉은보석'이 모바일 게임으로 재탄생 한다.

네시삼십삼분은 엘엔케이로직코리아에서 개발한 모바일 감성 액션 역할수행게임( RPG) '붉은보석2-홍염의 모험가들(이하 붉은보석2)'의 비공개테스트(CBT)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3분기 출시를 앞둔 ‘붉은보석2’가 비공개테스터를 모집한다. / 네시삼십삼분 제공
'붉은보석2'는 온라인 RPG의 특성을 살리면서 파티플레이와 실시간 콘텐츠를 모바일에 맞춰 제작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PC 온라인 게임처럼 전사(탱커), 마법사(딜러), 사제(힐러) 등 직업적 특성을 살린 6종의 개성 넘치는 모험가를 정하고, 성장시키며 1∙2차에 걸쳐 전직 시킬 수 있다. 또 동료들과 파티 플레이를 할 수 있고, 광장∙결투장∙레이드 등 실시간 콘텐츠도 지니고 있다.

비공개 테스트는 동료 캐릭터를 포함 64종과 다멜드, 나크리에마 지역 등 총 70개의 스테이지가 공개된다. 시나리오 모드 외에도 원정, 다섯개의 탑, 결투장, 레이드 등을 통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민진홍 네시삼십삼분 사업실장은 "'붉은보석2'는 13년째 사랑 받고 있는 PC온라인 게임 '붉은보석'의 공식 후속작이다"며 "'붉은보석2는 3분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