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퀀텀닷 SUHD TV로 '백남준 헌정 미디어 아트' 선보인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7.21 13:48
삼성전자가 7월 21일부터 10월 30일까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백남준 쇼'에 '삼성 퀀텀닷 로드'를 구성한다.

이 자리에는 미디어 아티스트 최종범 작가와 삼성전자 퀀텀닷 SUHD TV의 콜라보레이션 작품 'Homage to Paik Nam June'이 전시된다. 이 미디어 아트는 백남준 타계 10주기를 맞아 헌정의 의미로 만들어진다.

삼성전자가 SUHD TV로 비디오 아티스트 백남준의 헌정 작품을 만든다. /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와 최종범 작가는 퀀텀닷 SUHD TV 13대를 활용, 세계 최초 비디오 아티스트로 묵묵히 외길을 걸어간 한국인 예술가 백남준의 길을 보여준다. 백남준 작가의 작업실 콘셉트로 꾸며진 '노스탤지어' 존에서는 1985년 '중앙미술전'에 출품된 작품 'TV뷰작'이 삼성 세리프 TV 5대로 재현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비디오 아티스트 백남준은 1985년 'TV뷰작'에 삼성 TV를 사용했다. 이어 삼성전자는 백남준의 1988년 작품 '다다익선'에 TV 1003대를 후원했다. 아티스트 백남준 헌정 작품을 최신 퀀텀닷 SUHD TV로 관람객들에게 소개한 것은 특별한 의미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