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연테크, 자회사 ‘주연전자’ 설립해 대형TV·홈CCTV 진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12.01 11:14
주연테크가 자회사 '주연전자'를 설립, 대형TV와 홈CCTV 시장에 진출한다.

주연전자 대표는 김남희 주연테크 디지털사업본부장이 선임된다. 주연전자는 온·오프라인 매장과 홈쇼핑 등 다양한 판매채널을 활용, 신규 사업의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주연전자가 첫 TV로 98형 4K UHD TV를 출시한다. / 주연전자 제공
주연전자는 TV 첫 모델로 12월 1일,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에서 셋톱 방식 98형 4K UHD TV를 출시한다. 주연전자 98형 UHD TV는 LG디스플레이 정품 A급 패널을 장착했다. 4K UHD 해상도에 178도 광시야각을 지원, 어느 각도에서든 고화질을 표현한다. 가격은 3000만원. 선착순 구매자 11명에게는 50% 할인(1490만원) 혜택이 주어진다.

김남희 주연전자 대표는 "대기업 위주 대형TV 시장에 중소기업 최초 진출 사례로 의미가 있다. 대형TV의 품질과 철저한 서비스까지 제공하겠다. 12월에는 가정용 CCTV도 출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