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이 움직인다"...네이버웹툰, ‘웹툰 플레이’ 오픈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9.20 13:35
네이버웹툰은 5분 내외 짧은 애니메이션을 뜻하는 '스낵 애니메이션' 콘텐츠를 네이버웹툰 애플리케이션에서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웹툰은 그동안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웹툰인 '컷툰'과 '스마트툰', 증강현실 기술을 활용한 'AR툰' 등 새로운 콘텐츠를 실험해 왔다. 이번에 공개한 '스낵 애니메이션' 역시 그 일환이다.
네이버 웹툰의 스낵 애니메이션 콘텐츠 관련 이미지. / 네이버 제공
네이버웹툰은 20일 안드로이드용 웹툰 애플리케이션에 '웹툰 플레이' 코너를 신설했다. 우선 7편의 스낵 애니메이션을 공개했다. 사용자는 웹툰 플레이 채널을 통해 웹툰 기반의 마음의 소리, 대학일기, 언덕 위의 제임스, 달콤한 인생, 여탕보고서와 스낵 애니메이션 형식에 맞춰 새롭게 만들어진 열대어, 래이지 쿠킹(Lazy cooking)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또, 네이버웹툰은 향후 여러 웹툰 속 주요장면을 뽑아 요약한 '시시툰툰'이나, 어떤 웹툰을 봐야 할 지 모르는 독자를 위한 추천 영상 '추남추녀'와 같은 애니메이션도 차례로 공개한다. iOS용 애플리케이션 버전도 해당 코너를 적용할 예정이다.

웹툰 플레이 채널에서는 웹툰 지식재산권(IP)를 활용한 웹드라마 등 다양한 형식의 콘텐츠도 제공된다. 현재 네이버 웹툰은 와이낫미디어와 함께 웹툰 원작의 '오늘도 형제는 평화롭다' 웹드라마를 제작 중이며, 10월 중 '웹툰 플레이' 채널에서 연재할 계획이다.

김준구 네이버웹툰 대표는 "네이버는 기술과 사용자 디바이스 진화에 발맞춰 새로운 콘텐츠를 끊임없이 시도했다"며 "웹툰 플레이로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애니메이션과 영상 콘텐츠를 발굴해 사용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웹툰이 가진 원작 가치를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