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간편결제 서비스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9.21 10:56
우리은행은 온라인 결제 시 사용하던 실시간 계좌이체 서비스를 대신하는 '우리은행간편결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 홍보 모델이 ‘우리은행간편결제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 우리은행 제공
기존 계좌이체는 계좌번호와 계좌비밀번호, 성명, 주민등록번호, 공인인증서 비밀번호 등을 입력해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우리은행간편결제 서비스'는 우리은행 스마트뱅킹 앱인 '원터치개인' 앱에서 최초 1회만 등록하면 앱 로그인과 계좌비밀번호 만으로 결제가 가능하다. 생체인증을 이용한 비밀번호 입력도 가능하다.

대상고객은 만 14세 이상 개인 및 개인사업자로 우리은행 '원터치개인' 앱을 이용 중인 고객이다. 이용방법은 온라인 가맹점에서 결제 시 실시간 계좌이체를 선택 후 '우리은행간편결제'를 클릭하면 된다. 이용한도는 1일 최대 200만원이다. 현재 LG유플러스와 제휴된 10만여 개 온라인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간편결제 서비스'는 온라인 결제 시 사용하던 실시간 계좌이체에 비해 간편하고 빠른 결제가 가능하다"며 "계좌기반의 우리은행 간편결제 서비스에 이어 위비페이, 위비멤버스 등 다양한 결제수단을 통합해 보다 편리한 결제 서비스로 확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