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목소리로 상품 주문하는 AI 쇼핑 서비스 선보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10.19 14:29
KTH는 자사 K쇼핑에서 KT의 인공지능(AI) 스피커 '기가지니'를 이용해 이용자 목소리로 상품을 주문할 수 있는 대화형 커머스 서비스를 19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기가지니를 활용한 대화형 쇼핑은 TV쇼핑인 T커머스와 AI 음성인식 기술이 결합된 서비스로, 사용자 목소리로 K쇼핑 채널 진입과 상품 검색·추천·주문·상담전화 연결 등이 가능하다.

기가지니를 활용한 대화형 쇼핑. / KTH 제공
예를들어 쇼핑을 원하는 사용자가 기가지니에게 "쇼핑채널"이라고 말하면 K쇼핑 채널로 이동하며, 이후 "K쇼핑 편성표"라고 말하면 다음 편성 상품 영상 혹은 TV편성표를 보여준다. 또, 기가지니에게 "커피메이커 상품 보여줘"와 같이 원하는 상품을 직접 검색하거나 "상품 추천해줘"라고 말하면 K쇼핑이 선별한 상품이 추천된다.

오세영 KTH 대표는 "음성 주문이 가능한 대화형 커머스로 TV쇼핑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한편, K쇼핑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