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사회혁신기업의 글로벌 경연 대회 참가 지원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06.04 14:57
하나금융그룹은 사회혁신을 꿈꾸는 대학생과 청년 사업가가 글로벌 무대로 진출하는 것을 돕는 소셜벤처 경진대회인 ‘하나 파워 온 챌린지(Hana Power on Challenge) 앙트프러너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글로벌 무대에서 아이디어와 비즈니스 모델을 검증해 글로벌 진출을 목표로 하는 대학생 연합과 3년 미만의 사회혁신기업 20개 팀을 서류심사, 분야별 전문가 대면 심사로 선발했다. 5월 31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진행한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올해 10월 초에 열릴 ‘아시아 소셜벤처 경진대회(Social Venture Competition Asia, 이하 SVCA)' 참가를 위한 준비를 시작했다.

생태 교란종 베스를 활용해 반려동물의 동결 건조 사료를 판매하는 소셜벤처 밸리스는 환경을 보호해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사료 판매로 비즈니스로 경제적 가치도 창출하는 모델을 제시했다. 이밖에도 시각장애인, 심리 건강, 교육환경, 소상공인, 다문화 등 다양한 주제의 아이디어와 비즈니스 모델을 가진 팀들이 선발돼 글로벌 경연대회 진출이 기대된다.

SVCA는 매년 5개 대륙, 60여개 국가, 600여 팀이 지원하는 ‘글로벌 소셜벤처 경진대회(Global Social Venture Competition, GSVC)’의 동북아시아 지역 본선으로 올해로 제13회를 맞이하는 소셜벤처의 등용문이다.

4개월 동안 아이디어 검증이 필요한 아이디어 부문 10개 팀과 아이디어 검증 후 비즈니스 모델의 검증이 필요한 스타트업 부문 10개 팀에게 맞춤형 성장지원(멘토링, 투자자 자문, 유통판로 연계, 공간 지원 등) 및 지원금을 제공한다. 수상팀은 펠로우로 활동하며 계속적인 성장의 기회를 제공받는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사회혁신기업이 국내를 넘어 글로벌로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고, 이들이 성장해 궁극적으로 질 좋은 청년 일자리가 만들어질 것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사회혁신기업이 정말로 원하는 지원 사업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금융그룹 #소셜벤처경진대회 #하나 파워 온 챌린지앙트프러너프로그램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