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SDDC 체험하는 ‘DX센터’ 오픈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1.23 11:32
통합 ICT 인프라 솔루션 기업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데이터센터 인프라 현대화를 위한 데모 시설을 갖춘 ‘DX센터’를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임직원들이 DX센터 오픈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제공
DX센터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본사가 위치한 청담빌딩에 위치한다.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 오브젝트 스토리지(HCP), 빅데이터 통합 및 분석 플랫폼(펜타호) 등을 활용한 데모를 고객이 눈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꾸몄다.

정태수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대표는 "DX센터는 기업들이 데이터센터 현대화 및 데이터 혁신 과정을 실제로 체험하도록 지원이 목표다"라며 "DX센터 솔루션 데모 체험은 SDDC와 클라우드 환경으로 보다 쉽게 확장하고, 데이터 가치 극대화를 위한 기반을 마련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