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존클라우드-KACI, 국산 SW 제품 SaaS화 지원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1.08 09:41
클라우드 전문기업 메가존클라우드는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KACI)와 4일 JW메리어트호텔에서 ‘클라우드 ISV 생태계 조성을 위한 상호협력’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왼쪽부터 함재춘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 사무국장, 송재호 회장, 조원우 메가존클라우드 공동대표, 이성호 상무 / 메가존클라우드
이번 메가존클라우드와 상호협력 체결을 맺은 KACI는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기업 생태계 조성을 통한 분야별 국내 클라우드 산업 발전을 위해 상호협력을 하기로 협의했다. 구체적인 실행 방안으로는 우수한 서비스 모델과 경쟁력 있는 소프트웨어 기업을 발굴하고, 클라우드 플랫폼 공급자와의 매칭을 통해 협력 체계 구축 및 판로 개척을 지원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메가존클라우드는 KACI와의 협력을 통해서 주요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CSP)들이 제공하는 마켓플레이스 매칭 및 개발을 지원한다. 이렇게 발굴한 소프트웨어 기업의 클라우드 전환과 고도화를 지원한다. KACI는 국제표준 기반 클라우드 서비스 사실 여부 점검, 클라우드 필수 특성 점검, 보안 취약성 점검 서비스를 기존 회원사 및 국내 ISV 기업들을 대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SW 기업들의 제품을 클라우드 SaaS화해 클라우드 산업 발전에 이바지하고, 메가존클라우드의 역량을 체계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매출화하도록 지원한다는 전략이다.

송재호 KACI 회장은 "국내 대표적인 클라우드 전문기업인 메가존클라우드와 함께 긴밀한 상호협력을 통해서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에서도 경쟁력 있는 소프트웨어 기업을 발굴하는 데 집중할 것이다"며 "KACI가 제공하는 다양한 지원사업을 통해서 180여개 회원사를 비롯한 국내 1200여개 클라우드 기업들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조원우 메가존클라우드 공동 대표는 "국내 소프트웨어 기업들이 클라우드에 최적화된 솔루션으로 기술을 전환하고, 또한 패키지 SW에서의 판매 방식 및 과금 구조와 달리 온디맨드 방식으로 전환 시 겪는 여러 현실적인 어려움들을 KACI와 함께 지원할 것이다"며 "경쟁력 있는 국내 소프트웨어 기업들의 SaaS 전환 개발 지원, 국내 및 해외 글로벌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 매칭을 통한 해외 진출 지원과 함께 메가존 6개국 해외 법인을 통한 판매 활성화로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