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지하철 2호선 이어 8호선에도 스마트스테이션 구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08 11:02
서울 지하철 2호선에 이어 8호선 역사 운영의 효율성이 높아진다.

LG유플러스는 2021년 서울교통공사의 지하철 8호선 ‘스마트스테이션’ 구축사업을 수주했는데, 최근 구축을 끝냈다고 8일 밝혔다.

LG유플러스 직원이 8호선 역사 모니터링 시스템을 가동하는 모습 / LG유플러스
8호선 스마트스테이션 구축사업은 18개 역사에서 운용하던 모니터링 시스템을 지능형CCTV와 3D맵을 통해 고도화하는 사업이다. 역무원이 역사 내 승객의 움직임과 사고 현황을 신속하게 파악·대응하는 것을 돕는다.

LG유플러스와 하이트론 컨소시엄은 ▲8호선 18개 역사를 가상공간에 재현하는 디지털트윈 ▲역사 내 사각지대를 해소한 지능형 CCTV ▲화장실 내에서 비정상적으로 장시간 머무르거나 쓰러지는 승객의 안전사고를 탐지할 수 있는 레이더 구축 등을 진행했다.

LG유플러스는 역사 내에 유선 네트워크 환경을 구축한 후 철도통합무선망(LTE-R)과 연동했고, 지하철 1~4호선 시스템(IP-MPLS망)과 연결했다.

이통사 중 유일하게 스마트스테이션 구축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LG유플러스는 2019년에 서울 지하철 2호선(51개 역사) 구축 사업을 끝냈고, 이번에 8호선 스마트스테이션 구축도 완료했다. 추후 전개될 5·6·7호선 스마트스테이션 사업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이진 기자 jinle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