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 20세기 역사적 순간 담는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27 14:34
삼성전자가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을 통해 20세기의 역사적 순간을 담은 사진 작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27일 미국에서 가장 권위 있는 사진 아카이브인 '라이프 픽처 컬렉션(LIFE Picture Collection)'과 파트너십을 맺고, 28일부터 대표 작품 20점을 더 프레임 전용 구독 플랫폼인 아트스토어를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삼성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 / 삼성전자
라이프 픽처 컬렉션은 포토 저널리즘을 개척한 미국의 시사 잡지 '라이프(LIFE)' 20세기를 시각적 연대기로 구성한 사진 컬렉션이다.

이번 협업으로 20세기 예술·패션·레저 등 대중문화를 비롯해 파블로 피카소, 메릴린 먼로 등 당대 유명 인사를 담은 사진 작품을 더 프레임에서 감상할 수 있게 됐다.

더 프레임은 현재 세계 50개 파트너와 함께 2000점의 작품을 제공하고 있다.
사용자들은 정기 구독 서비스를 통해 아트스토어 내 모든 작품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마음에 드는 작품만 별도로 구매해 영구 소장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2022년형 더 프레임을 구매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아트스토어 2개월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

2022년형 더 프레임은 빛 반사를 줄여주는 매트 디스플레이(Matte Display)가 새롭게 적용돼 밝은 조명 아래에서도 작품 고유의 색감과 질감을 감상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유정 기자 uzzoni@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