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이츠, 전통시장 점포 매출 435%↑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29 11:35
쿠팡은 29일 자사 배달앱 쿠팡이츠 입점 전통시장 점포 매출이 1년 사이 435% 증가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던 작년과 재작년의 8월부터 12월까지 5개월간 매출을 비교한 수치다. 같은 기간 주문 건수도 412% 올랐다. 쿠팡이츠에 입점한 전통시장 점포 수는 2021년, 전년 대비 138% 증가했다.

쿠팡은 2020년 국내 숙박음식점업의 매출이 전년 대비 3.4% 감소했다는 중기부 소상공인 실태조사와 비교하면 더 대조적이라고 설명했다.

쿠팡이츠 로고. / 쿠팡
쿠팡이츠는 전통시장 상인 절반 이상이 중장년층인 만큼 지원활동도 펼치고 있다. 신규 입점 점포에는 전문 포토그래퍼 현장 출장을 통해 음식 사진 촬영과 편집을 돕고, 쿠팡이츠 앱 내 스토어 오픈까지 지원한다. 쿠팡이츠 앱 상단에는 소비자 반경 4㎞ 이내의 전통시장 점포가 노출된다.

쿠팡 관계자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이전보다 지원 대상 카테고리를 넓히고 오프라인 포장 주문 이용객에게도 쿠폰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