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리 상장 문턱 넘었다…예비심사 통과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22 17:56 | 수정 2022.08.22 17:58
컬리가 한국거래소의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했다.

한국거래소는 컬리에 대한 유가증권시장 상장 예비심사에서 상장 적격으로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컬리의 작년 별도 기준 매출액은 1조5580억원, 영업손실은 2139억원이다. 순손실은 1조2766억원이다.

컬리는 3월말 상장 예비심사를 청구했으나 적자와 불안정한 지분 구조 문제 때문에 심사가 지연됐다.

컬리는 재무적 투자자(FI)들의 보유지분 의무보유 확약서와 올해 상반기 실적 및 재무 현황을 거래소에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혜빈 기자 empty@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