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자코리아, 분리형 케이스로 특허 출원

홍진욱
입력 2008.04.03 17:44


PC관련 주변기기 업체 아자코리아일렉트론은 자사의
분리형 케이스에 대한 특허를 공식 출원됐다고 밝혔다.

분리형 케이스는 기존의
1개의 본체와 모니터로 구성되던 케이스를 다수의 작은 파트로 분리해 컴퓨터 동작에
반드시 필요한 부분만 노출시키고 그 외의 부분은 보이지 않게해 사용의 편리성을
높였다.

이와 관련해 아자코리아의 한 관계자는 "아자코리아는 현재도
추가로 케이스 관련한 특허를 준비중에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케이스 수입 유통 뿐만
아니라 독자적인 개발력을 갖춰 제품의 퀄리티를 높이는데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관련 문의 : 아자코리아일렉트론 (www.azakorea.kr)


다나와 홍진욱 기자 href="mailto:honga@danawa.com">honga@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w_hong">http://blog.danawa.com/jw_hong>


<저작권자 (c)다나와>
이 저작물은 href="http://creativecommons.org/licenses/by-nc-nd/2.0/kr/" target=_blank>color=blue>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조건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arget=_blank rel=license>style="BORDER-TOP-WIDTH: 0px; BORDER-LEFT-WIDTH: 0px; BORDER-BOTTOM-WIDTH: 0px; CURSOR: hand; BORDER-RIGHT-WIDTH: 0px"
onclick=open_pop(this.src); alt="Creative Commons License"
src="http://i.creativecommons.org/l/by-nc-nd/2.0/kr/88x31.png"
name=image_content>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