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일대 KT 전화 한때 불통

연합뉴스(IT)
입력 2012.03.21 14:41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21일 제주시 일대에 KT의 전화 불통 사고가 발생해 이용자들이 한때
불편을 겪었다.


 


불통된 전화기는
751국번과 752, 753국번을 사용하는 일반 전화기로, 해당 국번을 사용하는 이용자들로부터
250여건의 고장 신고가 접수됐다.


 


사고 발생 직후 KT측이
긴급복구에 나서 이날 오전 7시40분께 대부분의 가정집 전화기는 정상 작동할 수
있게 됐으나, 번호이동 등으로 KT 교환기를 거쳐 신호가 전달되는 일부 회선의 경우
아직 장애를 겪고 있다.


 


이 사고로 신제주
지역의 제주도청, 소방본부, 교육청 등 행정기관 전화 역시 불통을 겪다 오전 늦게
복구돼 민원인들이 불편을 겪기도 했다.


 


KT 제주본부 관계자는
"새벽DP시한 구제주 지역 전자교환기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작업 후 문제가
생겨 불통이 발생했다"며 "불통 신고 접수 후 업그레이드 했던 소프트웨어를
원상복구해 오전 11시40분께부터는 정상화됐다"고 밝혔다.


 


atoz@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