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브라질 월드컵 공인구 이름 '팬투표로 결정'

연합뉴스(IT)
입력 2012.08.18 23:39


월드컵축구대회
공인구 제공업체인 아디다스가 2014년 브라질 대회에서 사용할 공인구의 이름을 팬
투표로 결정하기로 했다.


 


15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아디다스가 내놓은 공인구 이름의 후보는 카르나발레스카,
보사노바, 브라주카 등 3개로 모두 브라질어다. '카르나발레스카'는 브라질의 카니발에
참석하거나 계획을 짜는 사람을 지칭하는 단어이고, '보사노바'는 1950~1960년대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유행한 삼바 재즈 음악을 대표하는 말이다. '브라주카'는 브라질
사람을 뜻하는 속어다.


 


아디다스는
브라질어 홈페이지(www.adidas.com.br/nome-da-bola-2014)를 통해 9월2일까지 투표를
받아 새로운 공인구의 이름을 결정할 예정이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