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99만원 반값 에어컨 한정 판매

홍효정
입력 2013.06.10 10:28 수정 2013.06.10 10:47


11번가는 여름
대표 가전인 에어컨, 선풍기 등을 파격가에 내놓는 ‘시크릿 쇼킹 BIG 3’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11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으로 ‘멀티에어컨(스탠드+벽걸이)’과 ‘선풍기(6인치·14인치)’
등을 최대 69% 할인된 가격에 한정 판매한다.


 


11번가는 정상
가격이 190만원 대인 멀티 에어컨 100대를 50% 할인된 가격인 99만원에 판매한다. 또한 ‘스탠드
형 선풍기(14인치)’와 ‘탁상용 선풍기(6인치)’ 두 종류도 할인가에 판매한다.
스탠드 형 선풍기는 기존가보다 37% 저렴한 1만8900원에 300대를 한정 판매한다.
탁상용선풍기는 69% 할인된 5900원에 1000대 수량으로 판매한다. 두 상품 모두 배송비는
별도다.


 


11번가 관계자는
“갑작스런 무더위에 선풍기, 에어컨이 특수를 누리고 있다”며 “지난해 늦더위로
인한 수요 폭주로 올해 여름 가전 시장이 예년보다 한 달 이상 먼저 시작됐다”고
말했다.


 


한편 11번가는 오는
30일까지 선풍기, 제습기 등 40여 종에 이르는 계절 가전을 최대 50% 저렴하게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