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ST코리아,울트라북에 어울리는 외장ODD 출시

정소라
입력 2013.07.10 10:23 수정 2013.07.10 12:40


삼성전자 광학디스크드라이브(ODD)
개발업체인
TSST 코리아가 울트라북에 어울리는 슬림한
외장 ODD 'SE-218CN'을 출시한다.  

'SE-218CN'는 기존 제품보다 15mm 작아진
크기에 무게도 110g이나 가벼워져 한 손으로 들고 다니거나 가방에 넣고 다니기 좋다.
여기에 매끈한 곡선이
강조된 디자인에 지문이 잘 묻어나지 않는 메탈릭 헤어라인 패턴 소재를 사용해 실용성을
높였다. 또 하나의 USB 포트만으로 전력
공급이 가능하며 USB 단자가 있는 TV와 연결할 때 미디어에 저장된 동영상,
음악, 사진 등 모든 자료를 TV를 통해 볼 수 있도록 AV기기 연결 기능을 갖췄다.




'SE-218CN'는
데이터 전송
중 끊기는 일을 방지하는 기술을 적용해 빠르고 안정적으로 데이터를 기록할 수 있다.
또 디스크를
자동으로 감지, 상태에 따라 재생 속도를 자동으로 조절한다. 운영체제는 윈도 8과 MAC을
모두 지원한다. 사용자별
다양한 환경에 최상의 성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최신 펌웨어를 업데이트 할 수 있는
펌웨어 라이브 업데이트 소프트웨어를 기본으로 제공한다.


 


TSST  관계자는 “최근
ODD를 탑재하지 않은 울트라북이 다량 출시되고 있다”며 “가방 안에 쏙 들어갈
정도의 작은 크기와 가벼운 무게를 보여주는 SE-218CN 제품은 ODD를 필요로 하는
소비자에게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align=right>정소라 기자 href="mailto:ssora7@chosunbiz.com">ssora7@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