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게임즈, 김종창 부사장 선임 '모바일·온라인 제2의 도약 노려'

박철현 기자
입력 2013.07.15 10:07 수정 2013.07.15 10:29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이기원)는 국내외 게임 사업의 핵심 경쟁력 강화를 위해 김종창 게임온스튜디오 대표를
부사장으로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김종창 신임 부사장은
온라인 게임과 모바일 사업 부문을 총괄하게 되며, 해외 사업 부문도 함께 맡아 이끌게
된다.  


 


네오위즈게임즈는
이번 인사를 통해 핵심 성장 동력이 될 모바일 게임 사업의 역량을 한층 강화시키는
한편, 온라인 게임 역시 내실 있는 성장을 이뤄내 제2의 도약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김 부사장은 2000년
엔씨소프트를 시작으로 13년간 게임업계에 몸담아 왔다. 엔씨재팬 최고운영책임자(COO),
네오위즈홀딩스 경영기획실장을 거쳐 일본 법인 게임온의 부사장을 역임했으며, 2011년부터
게임온 자회사인 게임온스튜디오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경영기획, 해외 사업,
신규 사업 투자 등 여러 부문을 담당하며 해외 사업과 국내 사업 경험을 모두 갖춘
전문가다.


 


김종창 네오위즈게임즈
신임 부사장은 “국내외 온라인 및 모바일 게임 사업의 경쟁력 강화는 물론, 해외
시장 진출에도 적극 나설 예정”이라며 “네오위즈게임즈가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재도약 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기회들을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네오위즈게임즈
김종창 신임 부사장 주요 약력]


 


▲ 1971년생


▲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졸


▲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원 졸


▲ 2000년 엔씨소프트
해외사업팀장


▲ 2005년 엔씨재팬
COO


▲ 2007년 네오위즈홀딩스
경영기획실장


▲ 2009년 게임온
부사장


▲ 2011년 게임온스튜디오
대표이사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