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원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직원 금융서비스 지원 협약식

김남규 기자
입력 2014.11.11 15:37 수정 2014.11.11 15:43

 


[IT조선 김남규]
하나은행(직무대행 김병호)은 10일 하나은행 본점에서 원주혁신도시 이전 기관 노동조합
협의회와 원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직원을 위한 금융서비스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정수진 하나은행 부행장(왼쪽
다섯번째)이 10일 하나은행 본점에서 진행한 '원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직원 금융서비스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이날
협약을 통해 공공기관 직원들의 지방이전에 따른 주거 안정을 위한 내 집 마련 대출
상품과 생활안정을 위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지원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는
국립공원관리공단, 한국광물자원공사,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민건강보험공단, 대한석탄공사,
한국관광공사, 도로교통공단, 한국광해관리공단,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한국지방행정연구원
등 10개 공공기관의 노동조합 대표와 하나은행 관계자가 참석했다.


 


정수진 하나은행
부행장은 "하나은행은 원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임직원의 주거 및 생활안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