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비즈니스 축제 ‘G-HUB 게임커넥트’ 오는 26일 개최

박철현 기자
입력 2015.02.16 09:01 수정 2015.02.16 09:18

[IT조선 박철현] 경기도(도지사 남경필)는 26일과 27일 양일간 경기도 성남시 판교 공공지원센터 內 경기문화창조허브 및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에서 제 1회 ‘G-HUB 게임커넥트 2015’ 행사를 주최한다고 밝혔다.

경기도, 성남시(시장 이재명)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곽봉군)과 성남산업진흥재단(대표이사 이용철)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외 게임 관련 기업 100여 곳이 전시에 참여하고, 게임 콘퍼런스, 참여 기업 간 네트워킹이 개최될 예정이다.

행사는 크게 2부로 나뉘어 열린다. 1부는 ▲중소 게임 개발사의 쇼케이스 ▲국내외 퍼블리셔의 미팅룸 운영 등이며, 이어지는 2부는 ▲게임 산업 동향 콘퍼런스 ▲각 스타트업의 솔루션 설명회가 진행된다.

이미지=경기도

전시 행사는 경기문화창조허브와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이 위치한 판교 공공지원센터 4개 층에 유통 배급을 위한 미팅룸 30개, 개발사 미니 부스 80개가 배치되어 진행된다. 다음카카오와 스마일게이트 등은 물론, 해외 유통 배급사도 대거 참여한다.

콘퍼런스는 국내외 주요 글로벌 기업이 참여해 게임 산업의 최신 동향을 공유한다. 삼성전자와 네이버 등 국내 대표 기업은 물론, 페이스북과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웹서비스 등 글로벌 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다. 투자 분야에서는 케이큐브벤처스와 YJM 엔터테인먼트가 발표한다. 이밖에 게임 앱 마케팅 분야 전문 기업인 IGAWORKS 및 AppLift, 애드웨이즈 코리아도 참여한다.

개발자와 기술 인력을 위한 워크샵과 세미나는 게임 스타트업 ‘누스랩’의 피니엔진 설명회, ‘폴리코드’의 게임 서비스 플랫폼 설명회도 열린다. 김동건(넥슨 데브캣스튜디오 프로듀서), 서관희(엔트리브 소프트), 송재경(엑스엘게임즈 대표), 홍동희(전 막고야 대표) 등 유명 개발자가 참여하는 ‘개발자의 커리어패스, 40대 이후에 대하여’ 좌담회도 계획돼 있다.

곽봉군 경기콘텐츠진흥원 원장은 “올해 판교에서 처음 열리는 대규모 B2B행사로 게임 도시 판교의 입지를 활용한 게임 백화점 컨셉으로 열린다”며 “이번 G-HUB 게임 커넥트를 시작으로, 진흥원은 올해 콘텐츠 창작자 및 창업 육성을 위한 지원 사업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