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화학, 인사이드 3D 프린팅 엑스포서 감성소재 발표

차주경 기자
입력 2015.06.24 10:56 수정 2015.06.24 11:42
[IT조선 차주경] 대림화학(대표 신홍현)이 2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인사이드 3D 프린팅 엑스포 2015 전시회에 참가, 3D프린팅 전문 소재 및 응용부분을 소개한다. 
 
대림화학은 ‘3D Printing 감성소재’라는 주제로 3D프린팅 전문 소재를 활용한 ICT융합, 바이오메디칼 등 다양한 응용분야를 선보인다. 3D프린팅 감성소재를 활용한 다양한 디자인의 웨어러블 밴드 등 맞춤형 소재를 활용한 개인 창업아이템도 제시한다. 드론을 포함한 ICT 융합 부분, 건축 및 문화재 활용 부분 등도 소개된다.
 
대림화학, 인사이드 3D 프린팅 엑스포 참가 (사진=대림화학)

대림화학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바이오메디칼 분야의 3D프린팅 기술을 소개하고 치과, 성형, 정형외과, 스케폴더 등의 소재 개발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신홍현 대표이사는 “대림화학은 응용분야를 중심으로 용도에 적합한 기능성 소재 뿐만 아니라 3D프린팅 장비, SW, 서비스까지 제공할 것이다. 3D 프린팅을 활용한 창업 및 산업발전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차주경 기자 reinerr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