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UHD 방송' 가입자 1만 1000여 명 유치

최재필 기자
입력 2015.07.06 08:57 수정 2015.07.06 09:20

[IT조선 최재필] 위성방송 스카이라이프가 제공하는 초고화질(UHD) 방송이 이용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 달 1일 출시한 실시간 위성 UHD 서비스 가입자가 출시 한달 여 만에 1만 1000명을 넘어섰다고 6일 밝혔다.

이미지=KT스카이라이프


 
KT스카이라이프가 UHD채널은 skyUHD1, skyUHD2, 그리고 UXN이다. skyUHD1은 드라마·오락, skyUHD2는 네이처·다큐멘터리를 중심으로 방영하고 있다. UXN은 CJ E&M의 영화·드라마 등 인기프로그램을 방영한다.

이 상품은 위성방송이 가진 광역성을 활용해 추가적인 망 투자 없이 UHD 방송을 한반도 전역에 동일한 품질로 송출할 수 있는 게 가장 큰 강점이다.
 
KT스카이라이프 관계자는 "스카이라이프의 실시간 UHD 방송 가입자 1만 명 돌파는 지금껏 출시된 UHD서비스 가운데 가장 짧은 기간 안에 이룬 성과"라고 말했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