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MWC 2016서 5.7인치 대화면폰 '스타일러스2' 공개

최재필 기자
입력 2016.02.16 16:14 수정 2016.02.16 17:32

[IT조선 최재필] LG전자가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6'에서 대화면의 보급형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LG전자가 오는 22일부터(현지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6에서 합리적인 가격의 스마트폰 '스타일러스(Stylus)2'를 공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미지=LG전자


 
'스타일러스2'는 프리미엄 필기 기능으로 쉽고 편리한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한 점이 특징이다. ▲펜을 뽑으면 자동으로 관련 메뉴가 뜨는 '펜 메뉴' ▲화면이 꺼진 상태에서도 화면 위에 바로 메모 가능한 '바로 메모' ▲폰의 가속도 센서를 활용해 스타일러스 펜 분실을 방지하는 '펜 지킴이' 등 차별화된 UX를 탑재했다.
 
'스타일러스2'는 5.7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메탈 느낌의 프레임으로 제품 테두리를 마무리해 고급스러움을 갖췄다. 기기는 오는 3월 한국, 미국을 시작으로 유럽, 아시아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 출시 예정이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 사장은 "대화면의 즐거움과 프리미엄 필기 기능을 합리적 가격으로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 니즈를 충족해 즐거운 사용자 경험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재필 기자 mobile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