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VR로 프로야구 올스타전 주요 행사 중계

이진 기자
입력 2016.07.15 09:45
KT는 7월 15~16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진행되는 '2016 프로야구 올스타전' 에서 가상현실(VR) 서비스 체험존을 운영하며 주요 경기 장면을 VR로 생중계 한다고 15일 밝혔다.

KT가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올스타전을 VR로 생중계할 예정이다. / KT 제공
KT는 올레TV 모바일과 KT위즈 공식앱 위잽을 통해 15일 '2016 퓨처스 올스타전' 경기 종료 후 열리는 퍼펙트피처·홈런레이스와 16일 '2016 KBO 올스타전' 경기 시작 전 번트왕 장면을 VR로 생중계 한다.

또한 '기가 VR 이벤트존'을 별도로 마련해 관람객들이 선수들의 락커룸을 VR로 확인할 수 있는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이미향 KT 미래융합사업추진실 미래사업개발TF장은 "KT는 세계 최초 VR 야구 생중계와 음악 서비스 '지니 VR'을 출시하는 등 VR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KT는 다양한 VR 사업을 추진해 대한민국의 차세대 미디어 시장 개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