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폴크스바겐과 전기차 배터리 공급 계약 체결 안 해"

노동균 기자
입력 2017.06.13 17:15
LG화학이 13일 독일 폴크스바겐과 전기차 배터리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는 일부 보도를 공식 부인했다.

LG화학은 이날 공시를 통해 "언론에 보도된 폴크스바겐과의 7조원 규모 전기자동차 배터리 공급 계약 체결과 관련해 (양사는) 계약을 체결한 바 없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현재 LG화학은 전 세계 완성차 회사와 많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특정 고객과 관련된 사항은 고객과의 협의 없이 확인해줄 수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13일 일부 매체는 LG화학이 최근 경쟁사인 중국 컨템포러리 암페렉스 테크놀로지
(CATL)를 제치고 폴크스바겐의 전기차 프로젝트의 배터리 공급 계약을 따냈다고 보도했다.

이 프로젝트에는 LG화학 외에도 삼성SDI, 중국 비야디(BYD), CATL 등 주요 배터리 기업이 수주 경쟁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