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더 월 프로페셔널’, AV 테크놀로지 최고 제품 선정

이광영 기자
입력 2018.06.14 14:26
삼성전자 상업용 디스플레이 제품 ‘더 월 프로페셔널’이 6일(현지시각)부터 3일 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인포콤 2018’에서 호평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더 월 프로페셔널이 인포콤 공식 미디어 파트너사인 ‘AV 테크놀로지’로부터 상업용 디스플레이 최고의 제품 중 하나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삼성전자 상업용 디스플레이 제품 ‘더 월 프로페셔널’. / 삼성전자 제공
AV 테크놀로지는 “더 월 프로페셔널은 기존에 경험치 못한 화질을 보여줘 경이롭다”며 “호텔 로비, 고급 리테일 매장 등 기존 상업 환경의 활용 기준을 혁신적으로 바꿔놓을 것이다”라고 평가했다.

음향·영상 전문 매체인 ‘사운드 & 비디오 컨트랙터’도 더 월 프로페셔널을 인포콤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했다.

사운드 & 비디오 컨트랙터 심사위원은 “더 월 프로페셔널의 마이크로LED 기술력과 제품 콘셉트 등은 현존 최고다”라며 “이 제품을 모든 상업용 시장에서 빠르게 만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더 월 프로페셔널은 마이크로LED 기술을 적용한 상업용 디스플레이다. 베젤이 없는 모듈러 방식이라 자유로운 디자인이 가능하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더 월 프로페셔널이 기존 상업용 디스플레이를 대체하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