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 내년 1월 싱가포르서 블록체인 축제 개최

정미하 기자
입력 2018.12.06 16:48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Binance)가 글로벌 블록체인 축제를 개최한다.

바이낸스는 2019년 1월 19일부터 22일까지 싱가포르 마리나베이 샌즈에서 블록체인 축제 ‘바이낸스 블록체인 위크 인 싱가포르’를 개최한다고 6일 발표했다. 총 4일에 달하는 이번 행사에는 콘퍼런스 외에 해커톤인 ‘바이낸스 사푸SAFU’, 세미나 등이 열린다.

바이낸스 제공
바이낸스는 블록체인 석학, 개발자등 유명인사 70여명을 콘퍼런스 연사로 내정했다. 주요연사로는 바이낸스의 공동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장펑자오를 비롯해 버텍스 벤쳐스 파트너 젠핑 리우(Genping Liu), 마이크로소프트 방글라데시 이사 소니아 마셔 카브르(Sonia Bashir Kabir), 리플 수석 부사장 에릭 반 밀튼버그(Eric van Miltenburg), 트론 창업자 저스틴 순(Justin Sun), 네오 창업자 다 홍페이(Da Hongfei), 퀀텀 창업자 패트릭 다이(Patrick Dai) 등이 나선다.

이번 행사는 각국의 블록체인 규제 당국 인사는 물론이고 투자자, 연구자, 기업가와 개발자 등 2000여명이 한데 모여 블록체인 생태계 현황과 지속가능한 성장 가능을 논할 예정이다. 이들은 글로벌 블록체인 리더들과 함께 업계 현황과 노하우, 지식 등을 공유할 예정이며 패널토론과 노변정담, 네트워킹 파티 등도 진행될 예정이다.

장펑자오는 바이낸스 CEO는 "아시아의 금융 허브인 싱가포르에서 행사를 열게돼 기대가 높다"며 "블록체인의 글로벌 주역들을 한데 모아, 관련 산업 발전에 도움이 될만한 통찰을 끌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참여를 원하는 팀과 개인은 12월 10일부터 1월 6일까지 온라인 접수를 할면 된다. 이중 20개 팀이 사전 예비 심사를 통해 선발된다. 예비 심사는 전세계에 걸쳐 이달말부터 다음달 초 사이에 진행되며, 통과한 팀은 바이낸스 사푸 현장에 참가할 기회를 받는다. 바이낸스 사푸에서 승리한 팀에게는 총상금 10만 바이낸스 코인(BNB, 한화로 약 6억5000만원)이 돌아간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