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검색으로 구직공고 한눈에…구글, 채용사이트 검색기능 출시

차현아 기자
입력 2018.12.17 12:00
구글에서 기업의 구직 정보도 검색할 수 있게 됐다. 주요 채용사이트에 게재된 정보를 한데 모아 제공하는 기능으로, 채용 요약 정보와 회사 평점 등 다양한 정보를 한 번에 검색할 수 있다.

구글코리아는 구글 검색 내에 구직자가 필요로 하는 일자리 정보를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돕는 채용정보 검색 기능을 국내에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구직자를 위한 구글의 새로운 채용 정보 검색 기능은 안드로이드 및 iOS 앱, 그리고 모바일과 데스크톱 웹사이트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이번에 출시되는 채용정보 검색기능은 국내외 주요 채용사이트에 게재된 구인 정보를 한 번에 모아 보여주는 검색 기능이다. 구글은 ▲디자이너잡 ▲링크드인 ▲미디어잡 ▲벼룩시장 ▲알바천국 ▲인크루트 ▲잡코리아 ▲잡포스팅 ▲잡플래닛 ▲커리어 ▲피플앤잡 등 11개 국내외 주요 구인구직 사이트와 제휴를 맺고 더 자세한 일자리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구인·구직 사이트로 바로 연결해준다.

구글 채용정보 검색기능 웹 화면./ 구글코리아 제공
구글 검색에서 '마케팅 신입’, ‘스타트업 취업’과 같은 구인·구직 관련 검색어를 입력하면 채용 정보 모듈이 나타나고, 클릭하면 직책이나 회사 위치 등 해당 일자리 관련 자세한 정보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페이지로 이동한다.

또한 채용 요약 정보와 잡플래닛 등이 수집한 회사에 대한 평가와 평점도 찾아볼 수 있다. 구글 지도를 기반으로 통근 거리도 볼 수 있으며, 검색 결과 링크를 통해 해당 웹사이트로 바로 이동해 지원서를 제출할 수도 있다.

이외에도 일자리나 회사 유형, 위치 등 옵션에 스마트 필터를 적용해 개인이 맞춤 설정한 검색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원하는 키워드를 설정해 해당 채용 정보가 게시되면 별도 알림을 받아볼 수 있으며, 채용 정보 저장은 물론 지인과 정보를 공유하는 기능도 지원한다.

구글은 회사 규모에 상관없이 모든 기업이 채용 정보 데이터를 검색 결과에 표시할 수 있도록 돕는 가이드라인을 함께 공개했다. 가이드라인은 구글이 지원하는 웹 표준 마크업 ‘schema.org’ 필수 사용과 같은 기술 가이드라인과 구직자들에게 유용한 일자리 정보 제공을 위한 콘텐츠 가이드라인을 포함한다.

김나경 구글 글로벌 프로덕트 파트너십 매니저는 "다양한 일자리 정보를 한 번에 확인하고 싶은 구직자들의 수요를 충족시킴과 동시에 직원 채용을 원하는 회사에는 구인 정보 노출을 확대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글은 지난해 ‘구글 잡스’ 서비스를 미국에 출시했으며, 인도·캐나다·영국 등에서도 서비스하고 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