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베트남 교육부와 맞손…'학교폭력' 문제 해결 나서

이진 기자
입력 2019.03.28 17:34
EBS는 26일(현지시각) 베트남 하노이에서 베트남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EBS·베트남 교육부·VTV'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명중 EBS 사장, 풍 쑤언 냐 베트남 교육부 장관, 쩐 빙 밍 VTV(베트남 최대 국영방송) 사장 등이 참석했다.

EBS는 26일 베트남에서 베트남 교육부, 국영방송사 VTV와 학교폭력 문제 해결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은 왼쪽부터 김명중 EBS 사장, 풍 쑤언 냐 베트남 교육부 장관, 쩐 빙 밍 VTV 사장. / EBS 제공
이번 업무협약은 25일 체결된 방통위와 베트남 정보통신부(MIC) 간 ‘한·베 TV프로그램 공동제작협정’에 따라 이뤄졌다. 베트남은 최근 학교폭력 문제 예방과 해결을 위해 EBS와 손을 잡았다.

세 기관 간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상호 간 경험 및 노하우 공유 ▲학교 폭력 예방을 위한 세미나 및 포럼 개최 ▲ 학교폭력 예방 정책모델 개발 ▲프로그램 제작 및 콘텐츠 공유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상호 간 노력 등이 있다.

김명중 EBS 사장은 "학교폭력은 우리 모두가 함께 해결해야 할 문제다"라며 "EBS의 노하우를 적극 공유하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