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OMC와 파트너십…스포츠 사업 강화

김형원 기자
입력 2019.05.13 10:08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10일 서울시 강남구 도곡동에 위치한 삼성물산 패션부문 본사에서 스포츠시장 성장에 따른 사업 강화 차원에서 비영리 캠페인 단체 ‘원마일클로저(이하 OMC)’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제임스 후퍼(왼쪽), 박철규 삼성물산 패션부문장. /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은 스포츠를 통한 도전 정신과 기부 문화를 전파하고, 스포츠 정신과 지속가능성의 가치를 진정성있게 전달하는 차원에서 OMC와 장기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OMC는 탐험가 롭 건틀렛(Rob Gauntlett)의 죽음을 계기로 모험, 도전, 봉사 정신을 기리기 위해 2009년부터 제임스 후퍼와 롭 건틀렛의 친구·가족들이 1000마일(1600㎞) 사이클링을 통한 모금 행사로 시작됐다.

삼성물산과 OMC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로 상호 사업 시너지 모색, 사회적 약자를 위한 기부금 마련, 지속가능한 친환경 상품 생산·확산 등 다각적인 캠페인을 진행한다.

삼성물산은 OMC의 상표권을 토대로 스포츠 의류를 출시하는 한편 빈폴스포츠 등 다양한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도전 정신과 나눔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

박철규 패션부문장은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OMC가 추구하는 도전 정신과 지속가능성의 가치를 응원하는 차원에서 장기 파트너십을 체결하기로 했다"며 "OMC와 함께 사업 시너지를 모색하는 한편 진정성을 가지고 영향력을 미칠 수 있는 다각적인 방법을 모색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