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페이코, 맞춤대출 제휴 금융사 8곳으로 확대

윤미혜 기자
입력 2020.07.15 12:59
저축은행 2곳 추가 예정

NHN페이코는 '페이코 맞춤 대출' 서비스에 SC제일은행을 추가해 1금융권 대출 상품을 강화했다고 15일 밝혔다.

/NHN페이코
페이코 맞춤 대출 비교 서비스 제휴사는 SC제일은행 1곳이 추가돼 총 8곳으로 늘었다. BNK경남은행·광주은행·한국씨티은행·SC제일은행 등 1금융권 4곳과 보험사 및 저축은행인 한화생명·웰컴·신한행·키움예스저축은행 등이다. 향후 OK저축은행, JT친애저축은행 등으로 상품을 확대하고, 제휴사와의 협업을 통해 페이코 전용 상품도 선보일 계획이다.

페이코 맞춤 대출은 페이코 앱에서 타 금융사 대출 상품의 금리와 한도를 바로 확인하고 신청 할 수 있는 서비스다. 2019년 5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된 후 같은 해 9월 출시됐다.

마이데이터 산업이 본격화되면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 노하우를 기반으로 금융 상품 추천 및 자산관리 서비스를 전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NHN페이코 관계자는 "서비스 출시 당시 2금융권 중심이던 입점 상품을 1금융권으로 확대함으로써 다양한 신용등급의 이용자 수요를 만족시킬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