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골프존차이나와 업무협약 체결

김동진 기자
입력 2021.06.13 09:17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지난 11일 중국 북경에 위치한 골프존차이나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 실내 골프 문화의 해외 진출 지원과 K-금융 확산을 위한 중국 현지 가맹점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임영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법인장(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과 박성봉 골프존차이나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하나은행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골프존차이나 가맹점들의 성공적인 사업 안착을 위해 스크린골프 기계 신규 구입을 지원하는 현지 특화 대출상품을 출시하기로 했다.

골프존차이나 가맹점들은 이번 대출상품으로 대출기간 최장 2년, 업체당 최대 300만위안(약 5억원)까지 유동성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임영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법인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의 중국 내 동반 성장을 위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라며 "앞으로도 중국에 진출하는 한국 기업들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지원하고 상생을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금융상품 개발 등 K-금융의 혁신 모델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지난해 11월,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기업 알리바바 ‘앤트 그룹’과 제휴해 모바일 지점 ‘하나 샤오청쉬’를 오픈하기도 했다. 현재 모바일을 통해 현지 특화 금융상품을 가입할 수 있는 플랫폼도 운영 중이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