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움직이는 스탠드 적용한 무선 스크린 TV 선봬

이광영 기자
입력 2021.07.15 10:37
LG전자는 개인 공간에서 자신만의 시간을 보내고 싶어하는 고객층을 겨냥해 실내에서 이동시킬 수 있는 무선 스크린 'LG 스탠바이미'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LG전자 모델이 LG 스탠바이미를 활용하는 모습 / LG전자
TV 제품군에 속하는 'LG 스탠바이미(StanbyME·모델명 27ART10)'는 제품 콘셉트에 맞춰 기존 TV와는 차별화한 무빙스탠드 디자인을 적용했다. 제품 하단에 무빙휠이 적용돼 침실, 부엌, 서재 등 원하는 곳으로 옮겨가며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내장 배터리를 탑재해 전원 연결 없이도 최장 3시간 사용 가능하다.

LG전자는 화면 좌우를 앞뒤로 각각 65도까지 조정할 수 있는 27인치 화면 등 인체공학적 디자인도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LG 스탠바이미는 2021년형 LG TV와 동일한 운영체제인 웹OS 6.0을 탑재했다. 고객이 제품을 인터넷에 연결하면 무료 채널 제공 서비스인 LG 채널(한국 기준 총 144개 무료 채널 제공)을 포함, 최신 LG TV에서 이용 가능한 다양한 콘텐츠를 모두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리모컨뿐만 아니라 손가락으로 직접 화면을 터치해 조작할 수 있다. 근거리무선통신(NFC) 기술을 탑재했다.

LG전자는 이 제품이 패브릭으로 마감돼 영상을 시청하지 않을 때는 인테리어 오브제로 활용하기에도 좋다고 소개했다. 신제품은 세계 3대 디자인상인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았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