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국내 최대용량 무풍 시스템에어컨 4웨이 선봬

이광영 기자
입력 2021.08.05 11:24
삼성전자가 국내 최대 용량을 갖춘 천장형 시스템에어컨 실내기 '무풍 시스템에어컨 4웨이(Way)' 신제품을 5일 출시했다.

신제품은 16kW 모델과 국내 최대 용량인 17kW 모델로 출시된다. 삼성 무풍 에어컨 시스템 4웨이는 5.2kW 용량에서 17kW 용량까지 총 10개 모델로 확대됐다.

삼성 '무풍 시스템에어컨 4웨이(Way)' 인테리어 이미지 / 삼성전자
17kW 신제품은 기존 14.5kW 제품 대비 냉방 면적이 17%쯤 증가했고, 최대 154.5㎡ 크기의 매장과 대회의실, 식당 등 넓은 공간에서도 냉·난방할 수 있다.

앞서 무풍 시스템에어컨 4웨이는 에너지 절감 노력을 인정받아 7월 '제24회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에서 최고상인 '에너지 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았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고객들이 넓은 공간에서도 쾌적함을 느낄 수 있도록 국내 최대 용량의 무풍 시스템에어컨 4웨이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냉난방 성능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에너지 절감 기술과 인공지능(AI) 기술로 시스템에어컨 시장을 선도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