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2Q 영업익 전년 대비 0.3% 하락

박소영 기자
입력 2021.08.12 18:38
크래프톤은 올해 2분기 매출 4593억원, 영업이익 1742억원, 당기순이익 1413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잠정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0.3% 감소했다. ▲드림모션 등 신규 자회사 인수 ▲사업 성장에 따른 인력 채용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 서비스를 위한 서버 확충 등으로 영업비용이 늘어난 영향이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7% 증가했다. 크래프톤은 글로벌 서비스 역량과 인게임 수익화에 힘입어 PC와 모바일, 콘솔 분야에서 골고루 성장세를 보였다. 크래프톤의 전체 매출 중 글로벌 매출 비중은 94%를 기록했다.

PC 게임 매출액의 중심은 ‘펍지(PUBG): 배틀그라운드’다. 전년 동기 대비 23.1% 증가한 886억원을 기록했다. 크래프톤은 특히 이번 분기 과금 이용자층이 확대돼 역대 최고치의 게임 내 가입자 당 평균매출(ARPU)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모바일 게임 매출액 역시 전년 동기 대비 4.3% 증가한 3542억 원이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역대 최대 분기 매출을 경신했다.

크래프톤 관계자는 "하반기 글로벌 출시를 앞둔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NEW STATE)’로 성장 유지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 #펍지 #실적발표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