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서 LS전선 직원 4명 감전사고

이광영 기자
입력 2022.03.03 16:45 수정 2022.03.03 17:07
경기도 파주 LG디스플레이 공장에서 LS전선 소속 직원 4명이 감전사고를 당했다.

3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30분쯤 경기 파주시 월롱면 LG디스플레이에서 LS전선 소속 직원이 고압 케이블 관련 구조물인 '부스덕트'를 설치하던 도중 감전사고를 당해 1명이 중상, 3명이 경상을 입었다.

소방당국은 부상자들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부상 당한 LS전선 직원들은 생명에는 지장이 없고 전문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며 "자세한 상황을 지속적으로 파악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LG디스플레이 파주 사업장 전경 / LG디스플레이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