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일PD 차기작 ‘검은 사막’, 게임온과 日수출 계약

입력 2012.09.07 16:45 | 수정 2012.09.07 16:47

 


'C9'과 'R2'를 만든
국내 스타 개발자 김대일 PD의 차기작이 그 베일을 벗었다.


 


펄어비스(대표 김대일)는
7일 일본 도쿄에서 게임온(대표 이상엽 사장)과 '검은 사막'의 일본 서비스 계약
발표회를 가졌다.


 


'검은 사막'은 김대일
PD가 2년간 심혈을 기울여 개발한 MMORPG로, 김 PD 특유의 타격감과 액션성, 전술적으로
즐길 수 있는 대규모 공성전, 짜임새 있는 교역 및 고용 시스템이 돋보이는 게임이다.


 

Get Microsoft Silverlight

특히 이용자들은
도시, 마을, 필드 등 탁 트인 오픈 월드를 무대로 콘솔 스타일의 액티브한 전투와
대규모 공성전, 생활형 콘텐츠 등 대규모 전투를 사실감 넘치게 즐길 수 있다.


 


펄어비스와 계약을
체결한 이상엽 게임온 대표는 “김대일 대표의 역작을 첫 계약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검은 사막'은 일본 게임 시장을 재편할 작품으로, 최고에 걸맞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펄어비스는
2013년 하반기 '검은 사막'을 국내 서비스할 계획이며, 이번 일본 계약을 시작으로
해외 진출에 진력할 예정이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