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현실 노리는 MS, 알프스페이스VR 인수

입력 2017.10.04 15:16

마이크로소프트(MS)가 가상현실(VR)용 소셜 앱 회사 '알트스페이스VR(AltspaceVR)'을 인수했다고 3일(현지시각) 발표했다.

알트스페이스VR은 헤드셋이나 웹 플랫폼에서 펼쳐지는 가상현실 속 3차원(3D) 공간에서 아바타를 이용해 게임과 비디오를 즐길 수 있는 가상현실 앱 서비스 기업이다.

MS가 인수한 가상현실(AR) 앱 서비스 기업 ‘알트스페이스VR’ 설명. / 알트스페이스VR 홈페이지 갈무리
MS는 테크크런치와의 인터뷰에서 "오늘날 소셜네트워크는 한 사람이 올린 텍스트・사진・비디오를 다른 사람이 즐기는 서비스라 한계가 있다"며 "알트스페이스VR은 사용자가 처한 상황과 결합해, 게시물을 공유하는 것 이상의 몰입형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테크크런치는 "MS가 윈도10에서 구동되는 VR 헤드셋용 혼합현실(mixed reality)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알트스페이스VR를 인수한 것으로 보인다"며 "MS는 2017년 연말 쇼핑 기간에 경쟁업체보다 싼 299달러(34만2800원)짜리 VR 헤드셋을 출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7월 기준 알트스페이스VR 월 사용자는 3만5000명이다. 컴캐스트 벤처스(Comcast Ventures), 포메이션8(Formation8) 등이 1500만달러(171억9750만원) 이상을 알트스페이스VR에 투자했다. MS는 알트스페이스VR 인수금액을 공개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