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한화정밀, 드론 비가시권 승인 획득

입력 2018.05.24 17:21

LG유플러스는 한화정밀기계와 함께 드론 비가시권 특별비행 자격을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LG유플러스와 한화정밀기계는 드론 비가시권 특별비행 승인을 위해 항공안전법의 '무인비행장치 특별비행을 위한 승인절차에 관한 기준'에 따라 드론 비행의 목적, 방식, 비행경로, 고도 등을 포함하는 비행계획서를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에 제출했다.

송파경찰서 생활안전계 범죄예방 진단팀 강동우 경위가 LG유플러스 클라우드 드론 관제시스템을 이용해 비가시권 비행을 시연하고 있는 모습. / LG유플러스 제공
양사는 국토부로부터 국내 1호 드론 비가시권 특별비행 자격을 확보하고, 상용화를 목표로 드론을 활용한 '실종자 수색' 비행을 실시할 예정이다.

실종자 수색 비행은 실종자를 신속하고 안전하게 탐색·발견·구조하는 것이다. LG유플러스의 클라우드 드론 관제시스템 및 실시간 영상 전송 솔루션과 한화정밀기계의 드론 기체를 연동해 가시권 밖에서도 드론을 컨트롤한다.

LG유플러스는 한화정밀기계와 드론의 ▲자동안전장치 ▲충돌방지기능 ▲실시간 영상전송 등 드론 기체 및 시스템 개선 작업을 진행했다.

권용훈 LG유플러스 드론팀장은 "드론 비가시권 비행을 통해 실종자의 신속하고 광범위한 수색을 할 수 있게 됐다"며 "현재는 실종자 수색에 한해 비가시권 비행을 테스트하지만, 이 외에도 드론을 활용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드론 #LG유플러스 #한화정밀기계 #무인비행장치 #국토교통부 #특별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