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신용보증기금과 '수출중소기업 금융지원' 협약

입력 2020.06.30 15:40 | 수정 2020.06.30 15:46

코로나19 피해 수출중소기업 지원


하나은행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수출 실적이 감소해 일시적인 경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중소기업에 원활한 자금 유동성을 지원하고자 신용보증기금과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0일 밝혔다.

보증서 신청 기업은 하나은행이 취급하는 보증서 담보대출 ‘위드론수출금융II’을 통해 ▲신용보증기금에서 최대 0.3%의 보증료 차감 지원 ▲하나은행에서 0.4%의 보증료 추가 지원 ▲ 대출금리 감면, 외국환수수료 우대 등 기업에게 필요한 실질적인 금융 혜택을 지원 받는다.

박지환 하나은행 CIB그룹장은 "신용보증기금과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수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필요한 자금을 신속하게 지원하고 금융 비용을 절감하는데 적극적인 도움을 드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