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 CPU 설계 스타트업 1.5조원에 인수

입력 2021.01.15 06:00

퀄컴이 중앙처리장치(CPU) 설계 스타트업을 14억달러(1조5000억원)에 인수하며 5G 시대 주도권을 향한 야망을 드러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애플 출신 엔지니어들이 모여 만든 CPU 설계 기업 ‘누비아’를 퀄컴이 인수하기로 했다고 13일(현지시각) 보도했다.

퀄컴은 누비아의 기술을 스마트폰과 노트북, 5G 네트워크 핵심 요소인 칩 성능과 전력 효율 향상에 적용할 예정이다. WSJ은 이번 인수로 뛰어난 기술인력을 얻은 것도 퀄컴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평가했다.

퀄컴을 이끌 새 수장 크리스티아노 아몬 CEO는 "누비아 구성원들은 능력이 입증된 혁신가들이다"라고 말했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키워드